보도해명자료

> 알림마당 > 위원회 소식 > 보도해명자료

머니투데이 2.4일자 「P2P 투자한 사모펀드 손실 세금으로 메꿔주나」 보도 관련

담당부서: 산업금융과   

등록자: 김종식 사무관

전화번호: 02-2100-2864

첨부파일: (2)

1. 기사 내용

 

 머니투데이 ‘20.2.4일자 P2P 투자한 사모펀드 손실 세금으로 메꿔주나 제하의 기사에서,

 

 팝펀딩 동산담보대출 투자 사모펀드 환매연기...부실 동산담보대출 인수땐 사모펀드 손실 최소화라고 보도

 

2. 해명 내용

 

 금융당국은 은행권의 동산담보 대출의 취급확대를 위해 캠코에 동산담보 회수지원기구 설치할 예정입니다.(`20.)

 

 동 동산담보 회수지원기구는 금년에 반영된 사업예산 400억원을 활용하여 은행이 보유 기계 또는 기계자산 담보대출 선적으로 매입할 예정이며,

 

부실 동산담보대출의 매입가격은 적정 시장가격으로 책정할 예정입니다.

 

 따라서, “동산담보 회수지원기구가 P2P 업체가 보유한 부실 재고자산 담보대출을 매입하여 사모펀드의 손실을 세금으로 보전한다 내용의 기사는 사실과 다름을 알려드립니다.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11.11일 이전 고가주택 보유자인 전세대출자에 대한 대출기한 연장은 이미 시행 중인 사항입니다. (서울경제, 12.28일자(가판) 보도에 대한 설명)
다음글 증선위, DLF 과태료 우리 190억원ㆍ하나 160억원으로 낮췄다 (머니투데이, 2.13일자 보도에 대한 설명)
평가하기

위 보도자료 내용을 평가해주세요.

평가해주세요
<p><a>다운로드 프레임 입니다.</a></p>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