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일반

> 정책마당 > 정책일반 > 금융정책

경제의 조기회복을 지원하기 위해 추경안 통과에 따른 신규 프로그램을 신속하게 이행하고, 최적의 금융자원 배분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첨부파일: (4)

  

1

개 요

 

금융위원회는 금일(‘20.7.7) 손병두 부위원장 주재금융리스크 대응반* 회의를 개최하였습니다.

 

*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3개 대응반(금융·산업·고용) 중 하나 <참고1>

 

오늘 회의에서는 민생·금융안정 패키지 프로그램(3.24), 기업 안정화방안(4.22) 등의 준비·집행상황을 점검하는 한편,

 

- 소상공인 지원 프로그램 추진상황, 중소·중견기업 자금지원 상황 및 애로사항 등에 대해 집중적으로 논의하였습니다.

 

일시 / 장소: ‘20.7.7.(화) 10:30~11:50 / 은행회관

 

참석: (금융위) 부위원장, 사무처장, 금융정책국장 등

        (관계부처) 기재부, 중기부, 산업부, 국토부 (유관기관) 금감원, 은행연합회
        (금융기관) 국민, 하나, 신한, 우리, 농협, 산업, 수출입, 기업은행, 신용보증기금

 

2

부위원장 모두 발언

별첨 : 손병두 부위원장 모두발언

 

손병두 부위원장은 모두발언을 통해 추경안 통과로 인하여 정책금융기관건전성 우려가 완화되고, 정책금융 지원 여력확보하는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습니다.

 

먼저 3차 추경안통과됨에 따라 신규 프로그램신속히 추진 나가겠다고 강조하였습니다.

 

정부 프로그램을 통해 협력업체들에 대해 ·저 신용등급 업체까지 지원을 우선적으로 확대하며,

 

-자동차 부품산업 취약기업 중짐지원 방안의 경우, 완성차 업체출연 등을 통해 재원 확보가 된 프로그램지원을 개시하였고, 추경안 통과에 따라 금주 내로 보증 프로그램시행하며,

 

-기간산업협력업체 운영자금 지원 프로그램지원대상 추가업종을 지정하는 등 프로그램이 조속히 가동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저신용등급 기업들과 자산매각 시장 형성이 어려운 기업들에 대해서도 지원여력을 보강하여

 

- 추경안에 편성된 정부 출자금을 바탕으로 저신용등급 회사채·CP 매입기구를 조속히 출범시켜 비우량채 발행기업 지원을 개시하며,

 

-기업자산 매각 지원 프로그램의 경우 7월 중순에는 정식접수를 시작하여 기업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채안펀드, 기안기금 등 시장안정화 프로그램들의 경우 충분한 대응여력을 바탕으로 시장안전판으로서 역할을 다하고 있다고 언급하였습니다.

 

코로나19 이전부터 경영상 어려움이 지속되어 온 구조적 취약기업들에 대해서는 자구노력이 필요하며, 기업 사업구조 개선 통하여 기업의 재기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정부에서는 관계부처, 정책금융기관들의 연계 컨설팅을 통해 재무구조 개선지원하며, 재무개선 노력을 이행한 기업들에게는 정책금융지원 프로그램 연계하여 지원할 계획이며,

 

기업 사업구조 개선 효과 제고를 위해 기업, 관계기관,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협의체구성하는 등 기업 사업구조 개선 활성제도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마지막으로 정부는 경제의 조기회복지원하기 위해 최적의 금융자원 배분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관계부처, 정책금융기관 간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3

코로나19 금융지원실적

 

민생·금융안정 패키지 프로그램주요 금융지원 실적

 

1차 소상공인 지원프로그램을 통해 13.5조원이 지원되었으며, 2 소상공인 지원프로그램을 통해 4,629억원이 집행되었습니다.

 

- 그 밖의 중소·중견기업에 대한 자금지원 확대를 통해 17.3조원, 회사채·단기자금시장 안정화를 위해 9.1조원이 지원되었습니다.

 

금융권 전체 대출·보증 지원 실적

 

7.3일까지 173.8만건, 152.7조원의 자금이 지원되었습니다.

 

(업종별) 지원건수 기준, 음식점업(34.4만건)-소매업(29.2만건)-도매업(20만건) 으로 금융 지원이 이루어졌으며,

 

- 지원금액 기준으로는 기계·금속 제조업(24.2조원)-도매업(19.7조원)-소매업(11.5조원) 으로 금융 지원이 이루어졌습니다.

 

(유형별) 신규대출·보증134.8만건, 73조원 실행되었고, 기존대출·보증 대상 만기연장39만건, 79.7조원 이루어졌습니다.

 

(기관별) 정책금융기관을 통해 101.8만건/79조원, 시중은행을 통해 69.7만건/72.8조원의 지원이 이루어졌습니다.

 

상세 통계는 <참고2>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상호저축은행법」개정안 국무회의 통과
다음글 코로나19로 인한 우리 금융시장의 리스크 요인에 대한 점검ㆍ진단ㆍ대응이 발빠르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경계심을 잃지 않고 준비해 나가겠습니다.
Top